연예일반

조선일보

[더스타프로필] 러블리즈 유지애 "EXID 하니 선배님과 친해지고 싶다"

하나영 기자 입력 2015. 12. 18. 11:0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러블리즈 유지애가 꼼꼼하게 작성한 '더스타 프로필'이 공개됐다.

걸그룹 러블리즈(Lovelyz)의 유지애는 '더스타'와의 인터뷰에서 "어렸을 때, SES 선배님들 무대를 보고 꿈을 키웠다"며 가수가 된 계기를 밝혔다.

친한 연예인으로는 러블리즈라고 밝혔으며, 친해지고 싶은 연예인으로는 "EXID 하니 선배님"을 꼽아 눈길을 사로잡는다. 같은 그룹의 진 역시 EXID 솔지를 친해지고 싶은 연예인으로 작성한 바 있다.

유지애가 속한 러블리즈 새 앨범 '러블리너스'의 타이틀곡 '그대에게'는 그동안의 러블리즈 곡에서 느껴졌던 귀엽고 청순한 소녀 이미지에 밝고 상큼 발랄한 힘찬 에너지를 더한 곡이다. 곡 스타일만큼 가사 역시 지치고 힘든 사람들에게 힘이 되어주고 싶은 소녀들의 마음을 담은 '힐링송'이라 할 수 있다.

한편 러블리즈는 지난 7일 첫 번째 싱글앨범 '러블리너스'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그대에게'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