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김범수, 전직 큐레이터와 10월말 결혼

입력 2015. 12. 08. 11:2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김승현 기자] 방송인 겸 기업가 김범수가 결혼했다.

한 방송 관계자는 8일 엑스포츠뉴스에 "김범수가 전직 큐레이터였던 여성과 10월 말에 결혼식을 올렸다"고 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김범수는 신부 측의 요청으로 직계 가족만 모여 검소하고 소박하게 결혼식을 진행했다. 

김범수는 최근 진행된 '비밀독서단' 녹화에서 '결혼'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다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렸다. 그는 당시 정찬우가 돌싱 라이프를 듣자고 운을 띄우자 "아주 최근에 결혼했다. 가족끼리 모여서 조용하고 검소하게 했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최근 일이라 공식적으로 이야기한 게 오늘이 처음이다"라며 끼고 있던 결혼 반지를 들어 보였다. 제작진은 물론, 함께 출연하고 있던 비밀독서단원 그 누구도 몰랐던 김범수의 결혼소식에 촬영장은 들썩였다. 

김범수의 고백은 8일 오후 4시, 8시에 방송되는 '비밀독서단'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drogba@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