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디스패치

"오늘도, 핑크홀릭"..티파니, 눈부신 미녀

입력 2015. 11. 21. 09:36 수정 2015. 11. 21. 09:5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Dispatch=이수아기자] '소녀시대' 티파니가 핑크파니의 정석을 보였다.

티파니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콘서트 연습을 마친 뒤 찍은 사진을 올렸다. 한층 물오른 미모를 자랑하며 셀카 삼매경에 빠졌다.

눈에 띈 것은 핑크 사랑. 티파니는 별명이 핑크파니일 정도로 핑크색 마니아. 이날도 화사한 핑크색 퍼 소재의 의상을 입었다.

표정은 반전이었다. 무표정한 얼굴로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눈을 감거나 모자로 두 눈을 가리기도 했다. 도도한 매력이 풍겼다.

한편 소녀시대는 오는 21~22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콘서트를 개최한다. 단독 콘서트는 지난 2013년 '걸스 & 피스' 이후 약 2년 5개월만이다.

<사진출처=티파니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뉴스는 팩트다 디스패치 뉴스그룹.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