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데일리안

나문희 나혜석 "우리 고모할머니" 유재석 반응은?

이현 넷포터 입력 2015. 10. 29. 13:5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데일리안 = 이현 넷포터]나문희 나혜석 “우리 고모할머니” 유재석 반응은?

나문희 나혜석. 방송화면 캡처

KBS2 ‘여유만만’에서 신여성 나혜석의 파란만장한 인생사가 전파를 타자 배우 나문희와의 관계가 화제다.

나문희는 지난 2012년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고모 할머니가 한국 최초 여류 여성화가인 나혜석"이라고 밝혔다.

나문희는 "우리 집안은 부자였는데 나는 어렵게 살았다"며 "우리 아버지의 고모가 나혜석 씨였다. 나한테는 고모 할머니가 된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신문에서 본 적이 있다. 신기하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나혜석 화가는 1913년 도쿄여자미술전문학교에서 유화를 전공했고, 유학시절 이미 여권신장을 옹호하는 글을 도쿄 유학생 동인지에 실었을 정도로 여성인권에 큰 관심을 보인 신여성이다.

나혜석은 귀국 후에 미술교사로 활동하다가 1918년 3.1운동에 참가해 옥고를 치르기도 했다. 1927년에는 모스크바, 이탈리아, 프랑스, 영국으로 출국해 견문을 넓히고 야수파 계열의 작품을 그렸다고 전해진다.

Copyrights ⓒ (주)이비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