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일간스포츠

'복면가왕' 호박씨 정체? 이변 無..예상대로 박지윤

황소영 입력 2015. 10. 18. 18:2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간스포츠 황소영]
기사 이미지
호박씨의 정체는 이변이 없었다. 예상대로 가수 박지윤이었다. 변함 없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18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는 마법사와 호박씨의 1라운드 대결이 벌어졌다.

이날 마법사와 호박씨는 박효신의 '바보'를 열창했다. 마법사는 쭉 뻗는 폭발적인 고음과 애절함으로 시선을 압도했다. 호박씨는 깊이 있는 감성 보컬로 귀를 기울이게 만들었다. 두 사람은 아름다운 하모니를 이루며 극과 극의 매력을 발산했다.

연예인 패널들은 호박씨의 정체를 확신했다. 하나 같이 박지윤이라고 입을 모았다. 1라운드의 승자는 마법사였다. 호박씨는 솔로곡을 부르면서 가면을 벗었다. 결과는 예상대로 박지윤이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

Copyrightsⓒ일간스포츠, JTBC Content Hub Co.,Ltd.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