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무도' 9인의 바보 어벤져스, 진짜 예능 진주 되나 [MD리뷰]

입력 2015. 10. 10. 20:0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무한도전' 9인의 바보 어벤져스의 활약에 벌써부터 눈길이 쏠리고 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은 '바보 전쟁 - 순수의 시대' 편으로 꾸며졌다. '바보 전쟁'은 '2015 특별 기획전'에서 3위를 차지한 하하와 광희의 아이디어다.

이날 멤버들은 자신들이 생각하는 뇌순남(뇌가 순수한 남자), 뇌순녀(뇌가 순수한 여자)들과 만났고 이들을 바보 어벤져스 멤버로 섭외했다.

이변은 없었다. 대부분 예상했던 이들이 9인의 바보 어벤져스 멤버로 확정됐다. 9인의 바보 어벤져스는 하하, 홍진경, 은지원, 솔비, 심형탁, 간미연, 채연, 김종민, 광희다.

멤버들은 바보 어벤져스들이 모이는 첫날 이들을 차로 데리러 가기 전 미리 모여 이야기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하하는 "이제야 우리가 힘을 얻었습니다"라며 동지들의 등장에 든든함을 내비쳤다. 정형돈은 "실제 만나보니 정말 예능 진주들"이라며 이들의 활약을 예고했다.

실제 대부분의 멤버들은 예능에서 활약해 온 인물들. 하지만 지금은 예능과 거리가 멀어진 이들도 있고, 아직 예능 초보인 심형탁도 있는 만큼 '바보 전쟁-순수의 시대'가 끝날 때 쯤 이들 모두 진짜 예능 진주로 거듭날 수 있을지 기대를 높였다.

한편 이날 '우결'은 2015 KBO리그 준PO 1차전 넥센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 경기 중계로 긴급 결방됐으며 '무한도전' 방송 전까지 '나 혼자 산다'가 재방송됐다. '무한도전'은 평소와 비슷한 시간대에 전파를 탔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