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떴다, 만취녀? '황정음씨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

편집팀 입력 2015.09.15. 11:1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황정음씨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16일(수) 첫 방송을 앞둔 MBC 수목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 측이 술에 취해 인사불성이 된 황정음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만취한 혜진(황정음)이 축 늘어진

‘황정음씨!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만취한 혜진(황정음)이 축 늘어진 채로 길바닥에 드러눕거나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고, 급기야 길에서 잠이 드는 등 ‘만취 4단계’를 실감나게 연기해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이어 제대로 몸도 가누지 못하는 그녀를 친구 하리(고준희)가 힘겹게 부축하고 있다.

지난 8월 중순 서울 모처에서 촬영을 진행한 황정음은 이 장면을 위해 망가짐도 불사한 인사불성 상태의 ‘만취 연기’를 선보여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제작사 관계자는 “황정음이 살아있는 표정 연기와 축 늘어진 자태로 혼신의 만취 열연을 펼쳤다”라면서 “몸을 사리지 않는 황정음의 리얼한 술주정 연기 덕분에 즐겁게 촬영을 마쳤다. 황정음의 역대급 코믹연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그녀는 예뻤다>는 주근깨 뽀글머리 ‘역대급 폭탄녀’로 역변한 혜진과 ‘초절정 복권남’으로 정변한 성준(박서준), 완벽한 듯 하지만 ‘빈틈 많은 섹시녀’ 하리, 베일에 가려진 ‘넉살끝판 반전남’ 신혁(최시원), 네 남녀의 재기발랄 로맨틱 코미디로 16일(수) 밤 10시 첫 방송된다.

iMBC 편집팀 | 사진 본팩토리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