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결정적장면] '오마베' 주안, 미니언와 완벽 싱크로율 '깜찍베이비'

뉴스엔 입력 2015.08.16. 07:38 수정 2015.08.16. 07:3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강보민 기자]

뮤지컬 배우 김소현 손준호의 아들 주안이 애니메이션 캐릭터 '미니언'과 완벽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8월 15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집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는 주안이네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안은 아빠 손준호와 함께 '미니언즈' 애니메이션 영상을 보던 중, 갑자기 미니언 캐릭터 따라잡기에 나섰다. 주안은 젠가 막대를 입에 물고 따라하더니 이내 파란색 뿔테 안경까지 쓰며 미니언 캐릭터로 완벽 변신해 깜찍 모습을 뽐냈다.

이에 김소현과 손준호 역시 재밌는 안경을 착용해 주안이와 눈높이를 맞췄다. 신이 난 세 사람은 미니언즈 삽입곡인 '바나나송'을 열창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 캡처)

강보민 bomb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