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무한도전' 정준하, 일리네어 앞에서 랩..'도토아빠의 하루'

입력 2015. 07. 18. 19:0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N스타 김성현 기자] ‘무도’ 정준하가 도끼, 더 콰이엇, 빈지노와 만났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하 ‘무도’)에서 정준하는 랩을 배우기 위해 도끼, 더 콰이엇, 빈지노과 첫 만남을 가졌다.

이날 일리네어는 “정준하가 랩을 하면 우리가 표지판으로 그만 할 것인지 계속 할 것인지를 정하겠다”며 딱딱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사진=무도 캡처

이후 정준하는 자신이 준비한 랩 ‘도토 아빠의 하루’를 최선을 다해불렀다. 그러자 일리네어는 고개를 끄덕이며 정준하의 랩을 들어줬다.

김성현 기자 coz306@mkculture.com /페이스북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