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박지빈 입대 "앳된 이미지..풀어야 할 최대 숙제"

문미경 입력 2015.05.26. 15:28 수정 2015.05.26. 15:2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지빈 입대 박지빈 입대 박지빈 입대

박지빈 입대 "앳된 이미지...풀어야 할 최대 숙제"

배우 박지빈의 입대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과거 발언에 관심이 모인다.

박지빈은 지난 2012년 방송된 MBC '사람이다Q'에 출연해 "내가 풀어야 할 최대 숙제는 앳되어 보이는 이미지다"라며 아역배우 시절부터 이어온 어린 이미지와 외모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이어 박지빈은 "관상학적으로 입 주변에 있는 살을 불독살이라고 부르더라"며 "여기 살이 있는 사람이 되게 어려 보이인다. 또한 코가 긴 사람보다 짧은 사람이 어려 보이는데 짧은 편에 속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박지빈은 외모에 대한 악플과 루머에 대한 고충도 토로해 눈길을 끌었다.

배우 박지빈은 1995년생으로 2001년 뮤지컬 '토미'로 데뷔해 '가족', '안녕, 형아', '메이퀸' 등을 통해 아역스타로 활동했으며 최근 SBS 드라마 '돈의 화신', MBC 드라마 '수상한 가정부'에 출연한 바 있다.

한편 26일 입대하는 박지빈은 당초 지난해 입대할 예정이었으나, 부친상 때문에 입대를 미룬 것으로 알려졌다.

문미경기자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