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차이나타운' 개봉 첫주말 43만명..韓영화 흥행 1위

김수정 입력 2015.05.04. 07:07 수정 2015.05.04. 07:0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영화 '차이나타운'(한준희 감독, 폴룩스픽쳐스 제작)이 개봉 첫 주말 한국영화 흥행 1위를 차지했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차이나타운'은 개봉 첫 주말인 주말인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사흘간 43만8693명 관객을 동원하며 주말 박스오피스 2위, 한국영화 2위를 차지했다. '차이나타운'의 누적 관객수는 62만4240명.

'차이나타운'은 오직 쓸모 있는 자만이 살아남는 차이나타운에서 그들만의 방식으로 살아온 두 여자의 생존법칙을 그린 영화다. 김혜수, 김고은, 엄태구, 박보검, 고경표, 이수경, 조현철, 이대연, 조복래가 열연을 펼쳤다. 올해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에 공식 초청됐다.

개봉 첫날인 지난 29일 9만880명 관객을 동원하며 동시기 개봉작 1위, 한국영화 1위를 차지한 '차이나타운'은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어벤져스2')이 점령한 극장가에서 나름의 선전을 펼치며 한국영화 자존심을 지켰다.

특히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상대적으로 열악한 상영조건에서도 첫 주말 43만 명 관객을 끌어모으며 의미 있는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같은 기간 '어벤져스2'는 234만7187명(누적 701만1368명)으로 1위에, '위험한 상견례2'는 16만391명(누적 21만1144명)으로 3위에, '다이노 타임'은 7만4357명(누적 7만7984명)으로 4위에, '노아의 방주:남겨진 녀석들' 6만7102명(누적 7만5566명)으로 5위에 올랐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차이나타운' 포스터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