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이다희, 팬미팅 현장서 눈물 "절대 잊지 않을 것"

이은호 입력 2015.03.18. 08:31 수정 2015.03.18. 08:3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다희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배우 이다희의 팬미팅이 개최됐다.

지난 15일 이다희는 생일을 맞이하여 직접 팬미팅을 준비, 팬들과의 만남을 성사시켰다.

이날 팬미팅에서는 드라마 '빅맨'으로 인연을 맺은 배우 한상진이 사회를 보며 의리를 과시했다. 또한 팬들을 위해 몰래카메라를 준비한 이다희는 다리에 깁스를 한 채 등장, 이후 깁스를 풀고 두 달간 준비한 에이핑크의 'LUV '춤을 선보여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댄스가 끝난 뒤 MBC '진짜 사나이'로 연을 맺은 에이핑크 보미가 무대에 깜짝 등장해 우정을 과시했다.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현장을 깜짝 방문한 보미는 "'진짜사나이' 촬영을 하면서도 항상 팬들을 걱정하는 이다희를 보며 팬들에 대한 애정이 넘친다는 것을 느꼈다"고 전했다.

이다희는 팬들이 직접 준비한 영상에 눈물을 흘리며 "팬들의 사랑을 절대 잊지 않겠다"고 전해 '팬 바보'의 진면목을 보였다.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진 이다희는 "조만간 좋은 모습 좋은 작품으로 팬들한테 찾아 뵐 수 있을 것이다"고 전하며 앞으로의 활동을 예고했다.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wild37@사진. 매니지먼트 구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