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김현중 측, 드디어 입 연다.."오늘(23일)중 입장 발표"

입력 2015. 02. 23. 08:47 수정 2015. 02. 23. 08:4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은지 기자] 김현중의 소속사 키이스트가 전 여자친구인 최모 씨와의 재결합과 임신에 대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키이스트 관계자는 23일 오전 마이데일리에 "김현중씨와 연락이 닿았다. 현재 입장을 정리중이다. 최대한 빨리 정리를 하겠지만, 중대한 사항인만큼 오전중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22일 여성지 우먼센스는 측근의 말을 밀어 "김현중이 전 여차친구와 재결합을 했고, 두 사람 사이에 아이가 생겼다. 상대는 김현중을 폭행치상 및 상해혐의로 고소했던 일반인 여자친구 최 모 씨다"고 전했다.

하지만 소속사 키이스트는 당일 어떤 입장도 발표하지 않고 하루가 지났다. 이에 앞서 키이스트 관계자는 "김현중과 연락이 닿지 않았다"고 말했지만, 현재 연락이 된 상태로, 입장을 정리하고 있다는 것이다.

한편 김현중은 지난 21일 일본 공연을 마치고 귀국해 국내에 머무르고 있다.

[가수 겸 배우 김현중.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