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타뉴스

한혜진 측 "현재 임신 중..한국에 머물며 태교 힘써"

김미화 기자 입력 2015. 02. 22. 09:30 수정 2015. 02. 22. 09:3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스타뉴스

배우 한혜진(34)이 기성용(26)과 결혼한지 1년 7개월여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22일 오전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한혜진이 현재 임신한 상태다. 초기 단계로 정확한 임신 기간은 말하기 어렵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한혜진은 지난 1월 한국에 입국, 현재 한국에 머물고 있다. 가족들과 설을 보낸 한혜진은 당분간 한국에 머물며 태교에 힘쓸 계획이다.

한혜진의 임신 사실은 이날 오전 열린 축구경기에서 기성용이 '젖병 세리머니'를 펼치며 알려졌다. 기성용은 한국시각으로 이날 오전 열린 2014-15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스완지 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경기 선발로 나서 전반 29분 득점했다.

기성용은 득점 후 엄지손가락을 입에 무는 골 세리머니를 보여주며 아내의 임신 사실을 암시했다.

이 세리머니는 '젖병 세리머니'로 불리며, 대개 축구 선수들이 자신의 아내가 임신을 하거나 자녀를 얻었을 경우 이를 축하하는 의미로 보여주는 세리머니다.

한편 한혜진은 지난 2013년 7월 축구선수 기성용과 결혼에 골인했다. 이후 영국에 신접살림을 마련한 한혜진은 한국과 영국을 오가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김미화 기자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