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구하라 "니콜-강지영 포함 카라6명 술 한잔 하고파"(온앤오프)

뉴스엔 입력 2014. 12. 29. 15:29 수정 2014. 12. 29. 15:2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구하라가 니콜, 강지영에 대한 그리움을 고백했다.

걸그룹 카라 구하라는 12월 29일 방송된 MBC뮤직 '하라 온앤오프 : 더 가십'(이하 '하라 온앤오프') 4화에서 카라 전 멤버 니콜, 강지영을 언급했다.

이날 구하라는 주량을 묻는 질문에 "승연 언니가 가장 세고 그 다음은 규리 언니다. 영지는 우리와 많이 마셔본 적이 없어서 잘 모르겠고 내가 가장 약하다"고 밝혔다.

이어 구하라는 술 한 잔 같이 하고 싶은 사람을 묻는 질문에 "니콜이랑 지영이다. 예전엔 같이 자주 마셨는데 카라 여섯 명이 같이 한 잔 하고 싶다"며 "니콜, 지영이에게 내가 연락을 먼저 하는 편이다. 니콜도 얼마 전 앨범이 나왔는데 앨범 반응을 문자로 말해주기도 했다. 지영이는 일본 투어 때 만나기로 했는데 아쉽게 못 만나고 왔다. 연락은 꾸준히 하고 있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구하라의 생애 첫 단독 리얼리티 '하라 온앤오프'는 인간 구하라의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사진=MBC뮤직 '하라 ON&OFF' 4화 캡처)

[뉴스엔 전아람 기자]

전아람 kindbell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