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포츠동아

에프엑스 엠버, 내년 2월 솔로 데뷔..멤버 중 처음

입력 2014. 11. 29. 09:02 수정 2014. 11. 29. 09:0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걸그룹 에프엑스의 엠버. 동아닷컴DB

걸그룹 에프엑스의 엠버가 내년 2월 솔로 앨범을 낸다.

에프엑스 멤버 중 가장 늦은 개별 활동이지만, 멤버 가운데 첫 번째 음반이다.

대만계 미국인인 엠버는 내년 2월 발표를 목표로 최근 앨범 작업에 착수했다.

에프엑스의 다른 멤버들이 모두 연기자를 겸업하는 것과 달리 엠버는 에프엑스와는 차별화한 음악으로 활동에 나서기로 했다.

중성적인 외모에 털털한 매력으로 여성 팬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는 엠버는 보컬리스트가 아니라 파워 있는 랩을 구사하는 래퍼다.

그가 오롯이 '래퍼 엠버'의 모습을 담을지, 숨겨뒀던 노래 실력도 깜짝 공개할지 관심거리다. 팀의 첫 번째 솔로 음반이라는 점에서도 엠버에겐 좋은 출발을 끊어야 한다는 책임도 주어졌다.

현재 KBS 2TV '글로벌 리퀘스트 쇼 어송포유 시즌3' 진행과 MBC뮤직 '어느 멋진 날' 출연 등 음악 관련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인 엠버는 시간이 나는 대로 음악 작업에 참여하면서 앨범에 공을 들이고 있다.

걸그룹 에프엑스. 동아닷컴DB

한편 에프엑스 멤버들은 7월 3집 '레드 라이트'의 짧은 활동 후 현재 개별 활동을 진행 중이다.

설리는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과 '패션왕' 등 스크린에서 활약 중이고, 크리스탈은 작년 '왕관을 쓰려는 자, 무게를 견뎌라-상속자들'에 이어 최근 종영한 '내겐 너무 사랑스런 그녀'를 통해 드라마에서 주연급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빅토리아는 내년 한중 동시 개봉을 목표로 차태현과 영화 '엽기적인 그녀2' 촬영에 한창이다. 루나는 '금발이 너무해' '하이스쿨 뮤지컬' 등 뮤지컬 무대에 오르고 있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트위터@ziodadi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