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런닝맨' 송재림 "수컷 여보야"에 이광수 당황

입력 2014.11.09. 20:15 수정 2014.11.09. 20:1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정영 인턴 기자] 송재림이 능글맞은 매력을 발산했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는 '인류 최후의 커플' 편으로 박수홍, 김민교, 장동민, 송재림, 강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 김종국, 이광수, 개리, 하하 등 런닝맨 남자 멤버들은 게스트들과 커플을 이루기 위해 울며 겨자먹기로 여장을 감행했다.

송재림은 짝을 이룬 이광수에게 "자기, 이리와"라며 다정다감한 모습을 보이고, 슬쩍 손깍지를 끼는 등 진짜 연인을 다루듯 행동했다.

이어 커플 허수아비를 고를 때는 "수컷 여보가 마음에 드는 것으로 골라"라고 말해 이광수를 당황케했다.

이날 런닝맨을 접한 누리꾼들은 "런닝맨, 송재림 SNL보다 웃겨" "런닝맨, 송재림이랑 이광수랑 커플이네" "런닝맨, 강남 송재림 웃긴다" "런닝맨, 송재림 마성의 매력" 등의 반응을 보였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