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미생' 오민석, 강하늘 곤란하게 하는 선배 모습 "엘리트 회사원의 일상"

권석정 입력 2014.11.07. 19:14 수정 2014.11.07. 19:1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생' 오민석이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스틸컷을 공개했다.

오민석은 tvN 금토 드라마 '미생'(극본 정윤정, 연출 김원석)에서 원인터내셔널 철강팀의 엘리트 강대리(강해준) 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연기로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7일 공개된 사진 속 오민석은 원인터내셔널 사무실 안에서 대본을 보며 촬영 준비에 한창인 모습이다. 오민석은 반듯한 셔츠 차림에 사원증을 걸고 대본이 아닌 마치 서류를 검토하는 듯 완벽하게 회사원에 동화되어 이질감 없는 그림을 완성했다. 깐깐한 원칙주의자 강대리의 성격이 묻어나는 듯하다.

오민석은 "강대리를 표현하기 위해 주위에 자문을 많이 구했다. 최대한 자연스러운 회사원 그대로를 보이고 싶었다. 극 중 후배인 강하늘(장백기 역)에게 매몰차게 대하는 태도 역시 고민을 거듭했다. 강대리 나름의 생각이 시청자들에게 충분히 녹아들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며 캐릭터에 임하는 자세를 밝히며 기대를 당부했다.

윤태호 작가의 동명 웹툰 원작 '미생'은 바둑이 인생의 모든 것이었던 장그래(임시완 분)가 프로 입단에 실패한 후, 냉혹한 현실에 던져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직장인들의 큰 공감을 얻으며 연일 시청률 고공행진을 펼치고 있다. 오늘 오후 8시 30분 방송.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텐아시아" (www.tenasi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