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MK스포츠

노유민 '역변의 아이콘', 과거-현재 비교해보니 '충격'

입력 2014.09.04. 09:05 수정 2014.09.04. 09:0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노유민 역변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지연 인턴기자] '역변의 아이콘' 노유민의 외모 변화가 화제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가 '노목들'(노래하는 목들 혹은 NO목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가수 신해철 노유민 윤민수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방송에서 노유민은 '역변의 아이콘'이라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고 밝혔다.

이에 MC들은 노유민의 과거에 그룹 NRG로 활동하던 시절과 최근의 모습을 비교하기 위해 사진을 공개했다.

과거 사진 속 노유민은 날렵한 턱선과 콧날의 미소년 같은 모습이었다. 반면, 최근 사진에는 체중이 많이 늘어 과거의 날렵한 미모는 찾아볼 수 었다.

사진을 본 MC 김구라는 "이건 심했다"를 반복했으며 다른 출연진들 역시 경악을 금치 못했다.

노유민은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역변의 아이콘이라는 말을 인정한다. 이건 대중들이 나를 인정해 주는 것이다"며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노유민의 역변 과정을 접한 누리꾼들은 "노유민 이렇게 까지 변했을 줄은..." "노유민이라고 말 안해주면 못 알아볼 듯" "노유민 다시 돌아와줘" 등의 반응을 보였다.

[leejeeyun9@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