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노유민, "나는 '역변의 아이콘'"..네티즌 '폭소'

김명석 기자 입력 2014.09.04. 06:36 수정 2014.09.04. 06:3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명석 기자] 노유민이 '역변의 아이콘'으로 등극했다.

노유민은 지난 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노유민은 "난 역변의 아이콘이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랑 같이 비교 된다"고 입을 뗐다.

이어 노유민은 "팬분들이 카페에 많이 오는데, 후광이 막"이라고 웃었다.

이에 윤종신운 "후덕이 아니고?"라고 답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노유민 과거 꽃미남이었다" "원조 얼짱 스타" "노유민, 역변 어쩔겁니까" "관리의 중요성" 등 반응을 보였다.

김명석 기자 kms0228@tvreport.co.kr/ 사진=MBC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