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영스트리트' 홍진호, 숫자'2'의 남자 답게 아이스버킷챌린지 두 번 참여

강지애 기자 입력 2014.08.22. 16:12 수정 2014.08.22. 16: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SBS 파워FM 케이윌의 영스트리트 홍진호와 AOA 지민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인턴기자] 방송인 홍진호가 숫자 '2'와의 인연을 이어갔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케이윌의 영스트리트' 목요일 코너에는 홍진호와 에이오에이의 리더 지민이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최근 열풍이 불고 있는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지목을 받아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얼음물 샤워' 모습을 실시간으로 보여줬다.

지민은 아이스 버킷 챌린지의 다음 지목자로 울랄라 세션의 박광선, 배우 곽동연과 홍진호를 찍었는데, 특히 홍진호는 이미 아이스 버킷 챌린지를 한 번 실행했음에도 불구하고 또 한 번 지목을 받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홍진호는 "나는 숫자 2라는 꼬리표가 따라다니는 사람"이라며 "좋은 일이기 때문에 얼음물을 한 번 더 맞아도 된다"고 답해 쿨한 모습을 보여줬다.

현재 많은 연예인들이 참여해 화제를 낳고 있는 아이스 버킷 챌린지 캠페인은 미국 루게릭병 협회(ALS)에서 환자를 돕기 위해 만든 모금 운동이다. 빌 게이츠, 브리트니 스피어스, 베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등 세계 유명 인사들 뿐만 아니라 조인성 슈퍼주니어 등 국내 연예인들의 참여로 화제가 되고 있다.

아이스 버킷 챌린지 캠페인은 얼음물 샤워 전 3명의 릴레이 동참자를 지목하고 인증샷을 SNS에 올리거나 일정 금액을 루게릭병 협회에 기부하는 이벤트다.

[티브이데일리 강지애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 영스트리트| 홍진호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