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박민영, 데뷔작 '하이킥' 언급.."너무 떨려서 상대 배우 못 쳐다봤다"

입력 2014.07.13. 15:54 수정 2014.07.13. 15:5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민영, 데뷔작 '하이킥' 언급…"너무 떨려서 상대 배우 못 쳐다봤다"

'박민영'

배우 박민영이 데뷔작 '거침없이 하이킥'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1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박민영과 인터뷰가 전파를 탔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박민영은 "가장 애착이 가는 작품이 뭔가"라는 질문에 "아무래도 데뷔작 '거침없이 하이킥'에 애정이 간다"고 답했습니다. 박민영은 2007년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데뷔했습니다.

박민영은 "당시 카메라를 보는 법도 몰랐다. 너무 떨려서 상대 배우의 눈도 쳐다보지 못했다"고 털어놨습니다.

이와 함께 박민영의 '거침없이 하이킥' 출연 당시 모습이 공개됐습니다. 당시 박민영은 풋풋한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박민영 거침없이 하이킥 발언에 대해 누리꾼들은 "박민영, 하이킥에서 진짜 귀여웠는데" "박민영, 여전히 예쁘네" "박민영, 그때 떨었다고? 당차게 연기 잘하더만"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