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SES 출신 바다 "SES 될 줄 몰랐지"

입력 2014.06.18. 16:45 수정 2014.06.18. 16:4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수 바다가 학창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바다는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나의 어린 시절. 초등, 중딩, 마지막 사진이 고1 가을. 안양예고에서 연극에 빠져있었던 때. 이때만 해도 난 내가 S.E.S가 될 줄은 꿈에도 모르고 있었지~ 내일은 알 수 없잖아"라는 글과 사진 네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초중고교 시절 바다의 모습이 담겨 있다. 바다는 1997년 고등학교 시절 유진, 슈와 함께 S.E.S. 1집 앨범 'I'm Your Girl'을 통해 가요계에 데뷔했다.

S.E.S.는 2002년 팀 해체 이후에도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지난 2일에는 6회째에 접어든 연간 행사 '그린 하트 바자회'를 함께 진행한 바 있다.

바다 학창시절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바다, 어릴 때부터 예뻤네" "바다, SES 시절 그립다 정말" "바다,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