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아이돌로서는 최초 "'축구돌' 염원을 이루다"

윤지혜 기자 입력 2014.03.20. 16:25 수정 2014.03.20. 16:2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비스트 윤두준이 K리그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화제다.

아이돌 가수로, 배우로 다채로운 행보를 보이고 있는 윤두준은, 오늘(20일) 오전 K리그 홍보대사로 위촉되었다. 아이돌로서는 최초였다. 윤두준이 참여한 K리그 홍보대사 위촉식은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열렸다.

권오갑 총재는 윤두준이 홍보대사로 선발된 이유에 있어서, 평소 한국 축구에 꾸준한 관심과 애정을 보였다는 점을 꼽았다. 이어 윤두준이 K리그의 스페셜 서포터가 되어 한국 축구의 위상을 전 세계에 알려주길 바란다는 말도 덧붙였다.

윤두준은 한국 죽구를 사랑하는 팬으로서 한국 축구의 미래인 K리그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말로 화답했다. 또한 "축구를 통해 팬들을 만날 수 있어 설레고, 많은 분들이 K리그 현장을 찾아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알리겠다"는 포부도 잊지 않았다.

윤두준이 K리그에서 가장 좋아하는 감독은 FC서울 최용수 감독, 가장 좋아하는 축구선수는 김남일이었다. 특히 최용수 감독은 윤두준에게 축구선수로서의 꿈을 갖게 해 준 당사자로, 윤두준은 함께 사진 한 장 찍으면 소원이 없겠다는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현역 선수로서 제일 좋아한다는 김남일 선수와는 서로 연락처를 알고 있는 사이임을 언급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올해 초 김남일이 전북으로 이적할 때 격려의 문자를 보내기도 했다는 것.

윤두준은 평소 '축구돌'로 불릴 만큼 축구를 좋아하며 실력도 좋다. 실제로 중학교 때까지 축구선수로 활동한 전적이 있다. 현재 연예인 축구단 FC MEN에서 열혈 활동 중인 윤두준은 감독을 맡고 있는 서정원에 대한 무한한 존경심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K리그 홍보대사로 위촉된 윤두준은 축구팬들과 소통하며 올스타전 등 K리그의 주요 이벤트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대외적으로 한국 축구와 K리그를 홍보할 예정이다.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위촉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윤두준 역시 축구돌이다",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축구를 그렇게 좋아하더니",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아이돌로서는 최초라니 멋지다", "윤두준 K리그 홍보대사, 덕분에 K리그가 번창하길"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윤지혜 기자 idsoft3@reviewstar.net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