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장항준 감독, '감자별' 카메오 출연..김정민과 주먹다짐

입력 2014. 02. 10. 18:57 수정 2014. 02. 10. 18:5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N스타 안성은 기자] 장항준 감독이 '감자별 2013QR3'에 카메오로 출연해 리얼한 코믹 연기를 선보인다.

10일 tvN 측은 '감자별 2013QR3(이하 감자별)' 방송에 앞서 장항준 감독의 모습이 담긴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항준 감독은 다양한 표정을 지어 보이며 여느 배우 못지않은 연기력을 자랑했다. 그는 노 씨 집안의 맏딸 보영(최송현 분)의 남편 김도상(김정민 분)에게 주먹으로 맞는 코믹한 장면을 통해 익살스러운 면모를 드러냈다. '감자별' 출연은 김병욱 감독과의 돈독한 우정에서 비롯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촬영에서 장항준 감독은 '지적인 허세'를 과시하는 캐릭터를 연기했다. 김도상의 두 아들과 싸운 아이의 아버지로 등장한 그는 고상하지만 허세가 심하고 어딘지 모르게 깐죽거리는 대학교수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그는 잘난 척을 참지 못한 김도상과 주먹 다툼까지 벌이며 안방 극장에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감자별' 제작진은 "실제 촬영 현장에서 장항준 감독이 대사가 많았지만 능숙한 연기를 선보이며 즐겁게 촬영했다"며 "김병욱 감독이 장항준 감독을 염두에 두고 딱 맞는 캐릭터를 만든 만큼 장감독의 능청스러운 연기가 한껏 돋보였다"고 전했다.

이어 "난투극을 촬영할 땐 장감독이 직접 김정민에게 적극적으로 더 과한 액션을 주문하기도 했다. 서로 애드리브를 끊임없이 주고 받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3년 어느날 지구로 날아온 의문의 행성 감자별 때문에 벌어지는 노 씨 일가의 좌충우돌 멘붕 스토리를 담은 시트콤 '감자별'은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저녁 8시 50분 tvN에서 방송된다.

안성은 기자 900918a@mkculture.com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