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티브이데일리

채리나 "지드래곤, 꼬마 룰라 때도 도도했다.. 친해질 걸 후회돼"

김진성 기자 입력 2014. 01. 02. 10:23 수정 2014. 01. 02. 10:2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채리나 지드래곤

[티브이데일리 김진성 기자] 채리나가 지드래곤을 언급했다.

2일 오전 방송된 KBS2 '여유만만'은 90년대 스타 룰라 김지현 채리나와 영턱스클럽 한현남의 힐링 수다 여행기로 꾸며졌다.

이날 한현남은 "지누션이 '에이 요(A-YO)' 활동 당시 지드래곤(G-Dragon)과 태양이 함께 나왔었다"며 "지드래곤이 참 귀여웠었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채리나에게 "(지드래곤이) 예전에 꼬마 룰라 아니었냐"고 물었다.

이에 채리나는 "지드래곤이 7살 때 꼬마 룰라로 활동했는데 어렸는데도 도도했고 슈퍼스타 끼가 보였다"며 "제스처부터 남달랐다"고 밝혔다. 채리나와 한현남은 "그때 (지드래곤과) 친해질 걸"이라며 아쉬워 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성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 지드래곤| 채리나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