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꽃할배' 최불암 "백일섭 실제성격, 맞아 죽든 죽이든"

입력 2013.08.24. 11:14 수정 2013.08.24. 11:1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은지 기자] 배우 최불암이 백일섭의 실제 성격을 폭로했다.

23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 '꽃보다 할배'에는 대만으로 배낭여행을 떠난 신구와 박근형, 백일섭을 마중나온 최불암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공항에 마중을 나온 최불암은 막내 백일섭의 실제 성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최불암은 "(백일섭은) 정의로운 사람이다. 정의롭지 못한 일을 보면 맞아 죽든 죽이든 하는 사람이다"고 말했다.

또 놀라는 제작진에게 "몰랐냐"며 "방송가에 안 들어왔으면, 조직 총수가 될 뻔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백일섭의 실제 성격을 폭로한 최불암. 사진 = '꽃보다 할배' 방송화면 캡처]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