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티브이데일리

고창석 의류매출 "김제동과 의류 광고 모델, 원빈 때보다 매출 올라"

조해진 기자 입력 2013.07.16. 11:22 수정 2013.07.16. 11:2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배우 고창석이 의류 브랜드의 매출을 올렸다고 전했다.

15일 밤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100회 특집에 출연한 고창석은 조정치, 김제동과 함께 의류 브랜드 광고를 촬영했다고 밝혔다.

고창석은 "의류 광고를 찍는데 파트너가 있다고 했다. 누군가 했더니 김제동이었다. 그러면 그렇지"라고 말하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내 김제동을 바라보며 "우리가 광고를 찍고 나서 매출이 올랐다. 해당 브랜드의 이전 모델은 원빈이었는데"라고 말해 원빈의 매출을 뛰어넘어 만족스러운 미소를 지어보였다. 고창석의 얼굴과 대비된 '진격의 얼굴 원빈도 제쳤다'는 자막과 원빈 사진은 시청자들에게 깨알 웃음을 더했다.

이경규는 고창석의 의류매출 이야기에 "전에 나왔을 때보다 헤어스타일이 고급스러워졌다"며 웃음을 유발했고 한혜진은 "얼굴이 폈다"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해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