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정글의 법칙' 박보영, '병만족' 되나?

입력 2013.01.04. 18:27 수정 2013.01.04. 18:2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월드]

배우 박보영이 SBS `정글의 법칙`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박보영은 최근 `정글의 법칙` 뉴질랜드 편 출연 제안을 받고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달 말 출국 예정인 `정글의 법칙-뉴질랜드`편에 박보영의 합류 여부는 다음주 쯤 확정된다.

국민 여동생으로 자리 잡은 박보영 역시 정글 생활에 호기심을 가지고 있어 `정글의 법칙`에 긍정적으로 검토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제발 합류했으면" "보영양 가서 다치지 않을까 걱정이네" "한 번 도전해 보는 것도 좋은 생각인 듯" "나도 같이 가고 싶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글의 법칙-뉴질랜드` 편은 족장 김병만을 포함해 노우진이 출연 확정했고 배우 정석원도 합류할 것으로 보여져 `병만족`의 멤버 구성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온라인뉴스팀 isstime@sportsworldi.com

[Sportsworldi.com 주요뉴스]

▶ 바로가기[ 사람을 만나다-스마트피플 ] [ 세계 SNS ][ 스포츠월드 모바일웹 ] [ 무기이야기-밀리터리S ]

스포츠월드 & Segye.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