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설도윤 "조승우 타고난 재능에 노력 더해진 천재" 극찬

박진영 기자 입력 2012.10.15. 19:59 수정 2012.10.15. 19:5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뮤지컬 제작자 설도윤 대표가 조승우를 극찬했다.

'오페라의 유령', '브로드웨이 42번가', '에비타' 등을 제작한 설앤컴퍼니 설도윤 대표는 15일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 출연해 "조승우는 뮤지컬 쪽에서는 천재라고 생각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설 대표는 "뮤지컬을 하기 위해서는 노래도 기본이 되어야 하지만 좋은 목소리를 타고 나야 한다"며 "또 연기를 잘하는 사람은 많다. 하지만 관객의 마음을 100% 사로잡을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다. 하지만 조승우는 그것 또한 타고 났다"고 조승우를 극찬했다.

또 설 대표는 "정말 연기를 잘하는 배우를 보면 경험, 연륜이 많고 타고났다. 그 타고남 위에 노력이 있어야 한다"며 "조승우도 타고 난 것 위에 노력이 더해진 배우다. 그래서 천재다"고 말했다.

그리고 설 대표는 조승우 외에 남경주, 최정원, 정성화를 높이 평가했다. 그는 "이 세 사람은 천재가 아니다. 본인이 들으면 기분 나쁠지 몰라도 타고 난 것이 많지 않다. 그런데 노력으로 극복을 했다"며 "남경주는 멋진 소리가 아니지만, 노력해서 자기만의 캐릭터를 만들어냈다. 하지만 정성화는 타고난 목소리는 있다"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티브이데일리DB]

설도윤| 조승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