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티아라 화영 탈퇴에 화난 팬 '달걀 투척'

입력 2012.08.04. 20:55 수정 2012.08.04. 21:0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걸그룹 티아라의 일부 팬들이 티아라 전 멤버 화영의 탈퇴 소식에 분노를 드러냈다.

지난 3일 종합편성채널 JTBC '연예특종'은 왕따 논란을 빚은 티아라와 팬들의 반응을 조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 팬은 티아라의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 건물에서 달걀을 투척하며 분노를 표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 팬은 "김광수 사장이 관리를 잘못했다"면서 "티아라가 멤버를 7명으로 너무 늘린 것부터가 문제였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또 다른 팬은 "티아라가 이렇게 욕먹는 것이 싫다"면서 빠른 해결을 바랐다.

한편 지난 7월 30일 티아라 소속사인 코어 콘텐츠 미디어는 보도자료를 통해 '왕따설'에 휘말린 화영을 조건없이 계약해지하고 자유계약가수로 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JTBC 방송 캡쳐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티아라 대표, 사과문 공개 "화영 돕겠다"
김정화, 누군지 몰라볼 뻔… '가희 닮은꼴'
엄지원, 민낯에 웨이크보드 포착 '천진난만'
유재석, 20대 기죽이는 팔근육 '반전매력'
조여정, 애교 4종세트 셀카 공개 '깜찍해'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