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한국일보

"장동건 아버지, 정말 잘생겼다"..최성수 '극찬'

임혜영 기자 입력 2012. 03. 27. 14:27 수정 2012. 03. 27. 14:2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수 최성수가 장동건 아버지의 외모를 극찬했다.

27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는 80년대 인기가수 최성수가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루머를 해명했다.

이날 최성수는 '장동건과 이웃사촌'이라는 루머에 대한 질문에 "장동건 씨와 같은 아파트에 산 것은 맞다. 그래서 좀 친해지려고 노력했다."라고 운을 뗀 후, "그러나 장동건 씨가 워낙 바빠서 가끔 엘리베이터에서 마주치는 사이일 뿐이다."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이어 "저희 집사람과 장동건 씨 어머님이 언니 동생 사이로 지낸다. 장동건 씨와 나는 호칭이 애매해서 가까워지지 못했다."라는 이유를 전했다.

특히 그는 장동건의 실물에 대해 "장동건 씨는 정말 빛난다. 저도 예전엔 잘 생겼지만 그 앞에 가면 한 수 접게 된다."라고 말한 후, "아버님이 정말 잘생기셨다."라며 장동건의 뛰어난 외모가 아버지에게서 물려받은 것임을 추측케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최성수는 '장동건과 이웃사촌설'과 더불어 '600억 재벌설', '내연녀와의 도피설'에 대해서도 시원하게 해명해 눈길을 끌었다.

리뷰스타 인기기사

[ⓒ 리뷰스타(reviewstar.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