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무한도전' 박봄, GG의 '바람났어' 지원사격 "화장실도 못가"

박정민 입력 2011.07.02. 19:18 수정 2011.07.02. 19:1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 박정민 기자] 2NE1 박봄이 'GG' 지원사격에 나섰다.

2일 방송된 MBC TV '무한도전'에서는 스윗소로우, 10cm, 정재형, 싸이, 이적, 빅뱅 지드래곤, 바다가 참여한 '2011 서해안 고속도로 가요제' 본공연이 그려졌다.

'GG'팀의 지드래곤과 박명수는 신나는 리듬의 일렉트로닉 힙합곡 '바람났어' 무대를 꾸몄다. 특히 곡 중간 박봄이 등장, 피처링 부분을 맡아 눈길을 끌었다.

무대를 마친 후 지드래곤은 "우리 팀의 히든카드"라고 박봄을 소개했다. 이에 박봄은 "비밀이라고 해서 화장실도 못 갔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서해안 고속도로 가요제' 대상의 주인공에게는 CD 재킷 모델의 기회가 주어진다.

사진=MBC TV '무한도전' 캡처

박정민 기자 jsjm@tvreport.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