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이병진, 유재석과 '티라노의 발톱' 불사신 출연기 비화공개

뉴스엔 입력 2011. 05. 13. 10:17 수정 2011. 05. 13. 10:1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병진, 영화 '티라노의 발톱' 불사신 출연기 공개

[뉴스엔 최영아 기자]

개그맨 이병진이 영화 '티라노의 발톱' 출연 당시를 회상했다.

5월 12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는 과거 심형래의 영화 '티라노의 발톱'에 출연한 탑스타들이 소개됐다.개그맨 이병진과 함께 유재석, 송은이, 조혜련 등이 '티라노의 발톱'에 등장했다. 영화 속 원시인으로 분장한 이들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이병진은 "영화 속에서 세 번 죽었다 다시 살아났다"며 "불사신이었다. 공룡에게 밟혀죽는 원시인, 굶주린 원시인, 난폭한 원시인, 죽는 원시인으로 출연했다"고 말했다.

이어 "심형래 감독님에게 죽었으니 가겠다고 말씀드리자 "무슨 소리냐. 가발만 바꿔쓰면 넌 다시 연기할 수 있어"라고 하시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캡처)

최영아 youngah@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