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몽땅' 조권-가인, 조몽룡-손춘향 변신 '몽땅뎐' 등장

전선하 입력 2011.05.05. 15:04 수정 2011.05.05. 15:0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 전선하 기자] 조권과 가인이 고전 '춘향전' 속 조몽룡과 손춘향으로 변신할 예정이다.

5일 방송되는 MBC TV 일일시트콤 '몽땅 내 사랑'에서는 김집사(정호빈 분)가 드라마 극본을 집필하는 장면이 그려진다.

김집사는 '몽땅 내 사랑' 속에서 드라마 마니아로 출연 중이다. 그간 김집사는 주말드라마 '욕망의 불꽃'을 패러디한 '욕망의 불똥' 열혈 시청자였고 드라마가 종영된 뒤에는 일일드라마 '남자를 믿었네'를 패러디한 '남자를 물었네'에 몰입 중인 인물.

5일 방송분에서는 김집사가 드라마 마니아의 수준에서 더나가 급기야 방송사에서 주최하는 드라마 극본 공모전에 직접 응모, 대본을 집필하는 모습이 등장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옥엽(조권 분)이 양반집 도령이지만 망나니로 불리는 이몽룡으로, 금지(가인 분)가 다소곳한 성춘향으로 출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또한 두 사람 사이의 인물로 두준(윤두준 분)이 머슴이지만 명석한 방자 역할로 등장한다.

이에 조권은 5일 자신의 트위터에 "이리 오너라 업고 놀자 사랑사랑사랑 내 사랑이야 손춘향 조몽룡 오늘 '몽땅뎐' 많이 시청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몽땅뎐' 인증샷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조권 트위터

전선하 기자 sunha@tvreport.co.kr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