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뉴스

JYJ 음반, 日오리콘 집계서 제외..팬들 불만 '폭주'

박영웅 기자 입력 2011. 03. 09. 09:19 수정 2011. 03. 09. 09:1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박영웅 기자]

그룹 JYJ

그룹 JYJ의 음반이 일본 오리콘 차트 집계에서 제외돼 팬들의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최근 일본의 권위있는 음반 판매 집계 사이트인 오리콘 차트 측은 "지난 2일 발매된 JYJ의 DVD 'Memories in 2010'와 앨범 'THANKSGIVING LIVE IN DOME LIVE CD'를 차트 랭킹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는 공지사항을 띄웠다.

오리콘 측에 따르면 JYJ의 두 음반은 권리자이자 발매원인 에이벡스로부터 아티스트 활동에 대한 계약이 해지됐기 때문에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됐다.

JYJ의 일본 활동 중단에 따라 음반의 모든 선전, 판촉 활동을 하지 않는다는 전제하에 발매를 검토해 왔지만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발매됐다. 하지만 이 상품들을 랭킹 집계 대상에서는 제외하기로 했다는 것이 오리콘 측의 설명이다.

일본 오리콘 측 JYJ관련 공지사항

이 같은 소식을 접한 팬들은 불만을 터트리고 있다. 팬들은 "오리콘 차트 진입 자체가 광고, 홍보가 되기 때문에 대상에서 제외한다니 어이없다" "오리콘 차트의 신뢰성과 공신력을 스스로 떨어뜨리는 조치다" "JYJ가 에이벡스의 돈벌이에 불과한가" 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에이벡스는 지난해 9월 영웅재중 믹키유천 시아준수 등 3명이 결성한 JYJ의 일본 활동을 중단한다고 전격 선언했다.

당시 에이벡스 측은 "한국에서 동방신기 3인이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는 가운데 그들과 당사와의 전속계약 자체가 무효로 여겨진다. 이 세 사람의 일본 활동 지원을 전격 중단한다"고 밝혔다.

hero27@

박영웅 기자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