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뉴스

코요태 신지, 감성파 변신중..솔로발라드 2탄 발표

길혜성 기자 입력 2011. 02. 12. 10:41 수정 2011. 02. 12. 10:4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길혜성 기자]

혼성 3인 그룹 코요태의 신지가 솔로 발라드 2탄을 내놓고 감성파 변신에 주마가편 중이다.

신지는 지난 11일 애절한 발라드 '여자를 울렸으니까'를 디지털싱글로 발표했다. 이 곡은 유명 작곡가 박근태와 작사가 강태규가 만든 정통 발라드 넘버로, 이별의 아픔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그 간 코요태를 통해 댄스곡을 주로 선보여온 신지는 지난해 11월 솔로 발라드 1탄인 '이 모양 이 꼴로'를 발표, 그룹 때와는 다른 매력을 한껏 뽐냈다.

신지 측은 "발라드 2탄 격인 '여자를 울렸으니까'는 신지의 매력적 고음과 애절한 창법이 잘 조화를 이룬 곡"이라며 "이 곡은 마지막 겨울을 느낄 발라드로 음악팬들의 가슴에 각인될 것"이라 자신했다.

길혜성 기자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