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세계일보

박주미, KBS '사랑을 믿어요'로 9년 만에 안방 복귀

입력 2010. 11. 23. 14:51 수정 2010. 11. 23. 14:5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주미. 싸이더스HQ 제공

배우 박주미가 9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박주미가 KBS2 새 주말드라마 '사랑을 믿어요'(조정선 극본, 이재상 연출)의 여주인공으로 낙점됐다고 소속사 싸이더스HQ가 23일 밝혔다. 이로써 박주미는 2002년 SBS 드라마 '여인천하' 이후 9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결혼해주세요' 후속으로 내년 1월 방송 예정인 '사랑을 믿어요'는 선량한 김 교감 집 사람들이 저마다의 우여곡절을 이겨내며 따뜻하고 행복한 가정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다. 지난해 50%에 가까운 시청률을 기록한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의 조정선 작가와 이재상 PD가 다시 손잡고 만들어 기대를 모은다.

박주미는 이 드라마에서 김 교감 집 첫째 아들의 아내이자 프랑스 유학파 출신 실력파 큐레이터 서혜진 역을 맡아 지성과 미모를 모두 갖춘 여인으로 변신한다.

탁진현 기자 tak0427@sportsworldi.com

[Sportsworldi.com 주요뉴스]

[공짜로 연극ㆍ뮤지컬보기] [할리우드 '스타' 패션 따라잡기] < 세계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