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세계일보

홀로서기 나선 동방신기 3인, 새 그룹명은 'JYJ'

입력 2010. 09. 29. 10:51 수정 2010. 09. 29. 10:5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JYJ. 프레인 제공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에서 나와 홀로서기에 나선 동방신기 3인(믹키유천, 시아준수, 영웅재중)의 그룹명이 'JYJ'로 정해졌다.

29일 이들의 홍보를 담당하고 있는 홍보사 프레인에 따르면, 믹키유천, 시아준수, 영웅재중이 미국의 최고 프로듀서인 카니예 웨스트(Kanye West) 등과 손잡고 새로운 그룹명을 'JYJ'로 짓고 첫 월드와이드 정규앨범 'The Beginning'을 10월12일 전 세계 동시 출시한다.

앨범 타이틀은 '세계 무대로 향하는 여정의 첫 시작'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세계적인 스타 프로듀서들과 함께 작업한 'Ayyy Girl' 'Empty' 'Be My Girl' 등을 비롯해 3인의 자작곡 등 7곡과 3곡의 리믹스로 구성돼 있다. 특히 월드와이드 앨범답게 전 곡이 영어로 불려졌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멤버 3인의 자작곡이 수록돼 주목을 끌고 있다. 영웅재중의 'Still in Love', 믹키유천의 'I Love You', 시아준수의 'I Can Soar' 등 3인이 십대 시절부터 작곡해온 노래들을 각각 1곡씩 앨범에 담았다. 또 전 솔리드 멤버 정재윤이 함께 전체적인 조율과 프로듀스를 담당했다.

'JYJ'의 한국 에이전트인 씨제스엔터테인먼트(C-JeS Entertainment ) 백창주 대표는 "어려움 속에서도 최선을 다해 완성한 'JYJ'의 이번 첫 월드와이드 앨범은 팬들을 향한 세 멤버의 진심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다"며 "JYJ멤버들 역시 이 앨범에 담긴 자신들의 노력이 잘 전달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영웅재중, 믹키유천, 시아준수는 "이번 앨범을 통해 팬들 앞에 음악을 선보일 수 있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우리에게는 매우 감격스러운 일"이라며 "JYJ의 모든 역량과 진심이 팬들에게 잘 전달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첫 월드와이드 정규 앨범 발매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한준호 기자 tongil77@sportsworldi.com

[Sportsworldi.com 주요뉴스]

[공짜로 연극ㆍ뮤지컬보기] [할리우드 '스타' 패션 따라잡기] < 세계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