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씨엔블루 이정신, 볼살 통통 과거사진 공개 '여신 포스 제로'

입력 2010.09.28. 11:27 수정 2010.09.28. 11:2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전원 기자]

씨엔블루의 베이시스트 이정신의 과거 사진이 화제에 올랐다.

최근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이정신의 학창 시절 모습이 담긴 과거사진이 대량 게재돼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정신은 지난 5월께 2번째 미니앨범을 발매한 뒤 단정한 단발머리와 아름다운 외모를 선보여 '여신'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여성팬들 역시 이정신의 단아하고 곱상한 외모에 부러움과 질투심을 동시에 드러내며 관심을 보였다.

그러나 최근 공개된 이정신의 과거사진에서는'여신'의 모습을 전혀 찾아볼 수 없다. 통통한 볼살과 까무잡잡한 피부, 남자다운 표정은 전형적인 개구쟁이 남학생의 모습이다.

이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예전에는 귀여운 매력이었고 현재는 아름다운 매력을 갖고 있다" "역시 정신이는 카멜레온 같은 남자다"등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한편 씨엔블루는 일본, 대만 등에서 큰 인기를 끌며 차세대 한류스타로 발돋움하고 있다.

(사진=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전원 wonwon@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