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뉴스

태연 "'블랙소시'는 옷색깔 아닌 이미지 상징"

김지연 입력 2010. 03. 19. 16:26 수정 2010. 03. 19. 16:26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지연 기자]

태연 ⓒ사진=SM엔터테인먼트

'블랙' 콘셉트로 돌아온 소녀시대의 태연이 '블랙'은 옷 색깔이 아닌 느낌이나 이미지를 상징한다고 밝혔다.

소녀시대는 19일 오후 6시 30분부터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생방송될 KBS 2TV '뮤직뱅크'에서 2집 리패키지 음반 타이틀곡 '런 데빌 런(Run Devil Run)' 무대를 첫 공개한다.

'런 데빌 런' 음원 공개와 함께 이른바 '블랙소시' 콘셉트로 이슈몰이는 하고 있는 소녀시대는 이날 생방송 전 가진 사전 녹화에 흰색 의상을 입고 등장, 많은 팬과 가요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

태연은 사전녹화 직후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만나 "멤버들 모두 어제 제주도에서 비를 맞으며 CF를 찍은 터라 컨디션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니다"라며 "건강이 안 좋으니 더 긴장됐다"고 털어놨다. 실제로 태연은 18일 CF촬영이 끝난 직후 링거를 맞기도 했다.

태연은 이어 "'블랙소시'란 콘셉트는 옷이 블랙이란 의미가 아니다"라며 "소녀시대가 풍길 느낌과 이미지가 블랙이라는 의미이기 때문에 의상도 꼭 블랙일 필요가 없다"고 덧붙였다.

butthegirl@mtstarnews.com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 <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지연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